작성일 : 16-06-16 13:34
6월 12일 어도 비행
 글쓴이 : 자유비행대
조회 : 1,654  


어도 이륙장에서 이륙 준비 중인 호준이


이날은 원래 춘천 대룡산으로 가기로 했으나 대룡산에는 비가 온다는 예보가 있어 급하게 어도로 변경했습니다.

자상에서 연습 중인 세 사람
이날 자비대에 가입하고 처음 출석하신 정미은씨와 홍성훈씨, 그리고 호준이가 연습하고 있습니다.

1466041459369.jpeg



                                                         왼쪽이 홍성훈씨, 오른쪽이 정미은씨 입니다.

                                                         성훈씨는 행구리를 배우고 싶어하셨으나 패러를 일단 해보고 나중에 다시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1466041465155.jpeg


                                                      이날 비록 날씨는 흐렸으나 적당한 바람이 불어줘서 지상 연습과 첫 비행을 하는데 아주 좋았습니다.

1466041471458.jpeg


                                                             홍성훈씨와 석교관님의 훈련 장면입니다.

1466041478527.jpeg


                                         정미은씨와 석교관님의 훈련 모습입니다.

                                         이날 저는 호준이 연습 시키느라 새로운 신입 두 사람은 석교관님이 맡아 교육하시느라 수고 하셨습니다.

1466041609048.jpeg


                                            두 분다 텐덤 경험이 있으셔서 그런지 아주 적응을 잘하셔서 첫날에 처녀비행 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1466041635385.jpeg


                                         처녀비행 직전에 콘트롤 연습 중인 홍성훈씨 입니다.

                                          뒤에 정미은씨와 호준이가 대기하고 있네요.

                                         성훈씨가 일빠로 이륙했습니다.

1466041643731.jpeg


                                             세분의 처녀비행 동영상은 동영상 코너에 올렸습니다.

                                            처녀비행 직전에 역시 콘트롤 연습 중인 호준이 입니다.

                                            두분의 패러 비행자는 하루만에 지상에서 비행까지 훌륭하게 마쳤으나 호준이는 아직 코판이 들려 이륙과

                                            비행이 모두 불안정한 상태라 더 많은 연습이 필요할 것 같습니다.

                                            역시 행글라이딩이 패러에 비행 어렵긴 어렵습니다. 패러보다 거짓말 안 보테고 10배 이상은 힘듭니다. ㅠㅠ

1466041664695.jpe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