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5-10-05 18:59
가을 캠프 2일차(9/29,화) 모습입니다.
 글쓴이 : 자유비행대
조회 : 1,611  

 
     대관령 활공장에 우뚝선 3총사....
 
 둘째날은 배풍이 불어 인근에 있는 대관령 활공장으로 이동했습니다.
 
저도 처음 가보는 곳이라 인터넷으로 검색 한 후 힘들게 찾아 갔습니다.
 
요즘 참 좋은 세상이라 현지 팀의 도움도 전혀 받지 않고 우리끼지 인터넷을 이용해서 잘도 찾아 갑니다.
 
도착하니 바람도 좋고, 경치도 좋고 모든것이 다 좋습니다만 우리가 처음 와보는 곳이라  착륙장이 어딘지를 몰라 한참을 검색 한 후 저를 필두로 한 사람씩 이륙합니다.
 
조금만 더 일찍 떳더라면 좋았을텐데 제가 뜰때 부터 바람이 약해지기 시작하더니 맨 나중에 장근이가 이륙 할때는 바람이 하나도 없어 살짝 이륙 실패도 했다고 하네요.
바람이 급격히 약해질 뿐만 아니라  갑자기 구름이 몰려와 하늘을 덥는 바람에 비행 내내 상풍 하나를 만날 수가 없었습니다.
 
하지만 낮선 큰 산에서 비행을 하다보니 정말 원정 비행을 온 실감이 났습니다.
 
마치 해외 원정이라도 온듯한 기분이었습니다.
 
이제 우리 자비대원들의 실력이 대단해진것 같습니다.
 
시간이 없어 미리 사전 답사도 못해 본 처음 착륙해보는 그 좁은 착장에 단 한명의 실수도 없이 모두 모두 아주 잘 착륙했습니다.
 
그 동안 가슴 저미면서 훈련한 보람이 있는 하루 였습니다.
 
 
                                                                   아침 식사 하러 들런 평창 시내의 모습입니다.
                                                                   이번 주말부터 가을 축제를하는 모양입니다.
크기변환_1443539342898.jpeg

크기변환_1443539348605.jpeg
 

 
                                                  평창 활공장에 올랐으나  두 사람만 겨우 비행하고, 곧바로 배풍이 불기 시작하여, 대기중 한컷~
크기변환_1443539134278.jpeg

 
                                               도착한 대관령 활공장의 이륙장 모습들입니다.
                                               저 멀리 강릉시내가 보입니다.
크기변환_1443538334882.jpeg

 
크기변환_1443538368839.jpeg

 
크기변환_1443538819608.jpeg

 
크기변환_1443539156135.jpeg

 
크기변환_1443539166682.jpeg

 
크기변환_1443539180591.jpeg

 
                                                   착륙장은 강릉 시내 방향으로 시내 좀 미쳐 보이는 나무를 깍아내 곳 아래쪽입니다만 이륙장에서는
                                                   착륙장이 안 보입니다.
                                                   이륙 전에 인터넷을 검색 결과 실제 착륙장 보다 좀 더 오른쪽에 있을꺼라 생각하고 비행을 시작했었습니다.
                                                   제가 처음 이륙 한것이 그나마 다행이었던 것 같습니다.
크기변환_1443539191621.jpeg

 
크기변환_1443539318596.jpeg

 
                                                     저도 이 할공장을 처음으로 와보는 곳이었습니다.
                                                     이륙하는 모습의 사진은 제 사진 한장 밖에 없고, 다른 분들은 착륙 동영상만 있습니다.
크기변환_1443539297707.jpeg

 
                                                           착륙장에서 바라본 비행 중인 모습입니다.
                                                           그렇게 파랐던 하늘이 금방 이렇게 구름잉 덮혀버려 열기류 한 점 없었습니다.
                                                           이날 심소장님과 영철씨는 저희들 뒷바라지 하느라 비행을 못했습니다.
크기변환_20150929_171030.jpg

 
크기변환_20150929_171048.jpg

 
크기변환_20150929_171057.jpg

 
                                                         다들 무사히 착륙하고 기체 정리 중입니다.
크기변환_20150929_170517.jpg

 
                                                  새 비행복을 입고 멋지게 착륙 후 찍은 동영씨
크기변환_20150929_170553.jpg

 
크기변환_20150929_170620.jpg

 
                                                               기분이 좋아 보이는 민기.
크기변환_20150929_172111.jpg

 
크기변환_20150929_172113.jpg

 
                                                                   기상씨와 승연씨.
크기변환_20150929_172127.jpg

 
                                                           기체를 업그레이드하고 연일 신나는 비행을 하고 있는 장근이
크기변환_20150929_172140.jpg

 
크기변환_20150929_172155.jpg

 
착륙장의  전경입니다.
이륙장 쪽에서 강릉을 방향으로 찍은 모습입니다.
     크기변환_20150929_170659.jpg

 
                                                      착륙장에서 이륙장을 바라본 모습입니다.
                                                      이륙장 역시 중간에 산 봉우리가 가로 막아 착륙장에서 안 보입니다.
크기변환_20150929_170839.jpg

 
                                             착륙장 남쪽에서 북쪽으로 바라보고 찍은 모습입니다.
                                             착륙장의 크기는 시골 초등학교 운동장보다 작은 편입니다.
크기변환_20150929_170918.jpg

 
                                             비행을 마친 후 용평시내에서 황태구이 정식으로 요기 중입니다.
크기변환_1443538806929.jpeg

 
                                      차량 회수를 위해 이륙장에 다시 올라 찍은 강릉 시내 야경입니다.
크기변환_1443539070821.jpeg

 
크기변환_1443539081951.jpeg

     
                                                   이렇게 이날 예상하지 않았던 곳에서 멋진 비행을 잘 마무리 했습니다.
크기변환_1443539082238.jpe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