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4-12-08 18:15
12월 첫주 양평 비행
 글쓴이 : 자유비행대
조회 : 2,435  

 
  (위 사진은 바람때문에 마지막 비행을 못하신 번장 형님을 픽업하러 산에 올랐을때 온천지가 캄캄해서 자동차 라이트를 비춰 찍은 사진입니다.)
 
 토요일은 바람도 세고 날이 추워서 쉬고, 일요일 양평에서는 겨울 치고는 보기 드물게 잔잔한 날씨 였습니다.
 
이날 나오신다고 하시고 못 나오신 분들이 많아, 다소 조촐하게 비행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와 번장형님, 대순씨, 승연씨, 그리고 지난번에 텐덤하러 나오셨다가 바람이 세서 못 타셨던 번장형님의 친구 동생 되시는 분, 이렇게 조촐하게 5명이 이륙장으로 올랐습니다.
 
1차로 제가 텐덤으로 비행하고 착륙, 이륙장에서 번장형님이 다른 분들 이륙 봐주시고 차를 가지고 내려 왔습니다.
 
착륙장에 와보니 이날 못 나온다던 기태씨가 사모님과 같이 나와 계시네요!
 
우째 된긴교? 하니 그냥 바람 쇠러 나왔다나... ㅎㅎㅎㅎ
 
이럴꺼면 혹시 모르니 장비 부탁한다고 하지...
 
1차 비행을 잘 마무리 하고 늦은 점심을 먹고 다시 이륙장으로 오르니 벌써 4시가 넘어서 다소 늦은 감이 있어 부랴 부랴 저는 차를 몰고 착륙장으로...
 
착륙장에 도착하여 이륙하라고 하였으나 한참을 머뭇거리다 5시가 다 되어 대순씨 이륙.
 
뒤 이어 바로 이륙들 할 줄 알았더니 또 역시 한참을 기다려 이륙하려 했으나 배풍으로 바꾸었다고 해서 비행 중지하고 픽업하러 다시 산으로 올라 가는 중에 바람이 다시 정풍으로 바뀌었다는 무전.
 
그럼, 다시 이륙하세요.
 
그러나 역시 또 무한정 대기하다 5시 30분이 다되어 승연씨 어둑 어둑한 상황에 이륙, 뒤따라 번장 형님 바로 이륙 할 줄 알았더니 또 계속 대기...
 
결국 바람이 다시 바뀌어 번장 형님은 비행 취소.
 
6시가 다되어 번장 형님 픽업하러 다시 이륙장으로 헤드라이트 켜고 GO GO.... ㅠㅠ
 
6시 30분이 넘어 이륙장에 도착하니 해는 저물고 온통 암흑 천지.
 
동쪽 하늘인 용문산 기지쪽에서 달이 불거스럼하게 얼굴을 삐쭉 내미네요.
 
이날 번장 형님이 선배 노릇하시느라 자기 비행도 못하시고 고생 톡톡히 하셨습니다.
 
이자리를 빌어 번장 형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왜 바로 바로 비행 못했는지는 이번주 송년회때 물어 보시길.... ㅋㅋㅋㅋ
 
 
                                               번장 형님의 개성 넘치는 패션....
크기변환_20141207_161025.jpg
 

                                             대순씨, 군 장교 같은데요! ㅎㅎㅎㅎ
크기변환_20141207_161038.jpg
 

                                                  번장 형님이 애지중지 하시는 하얀색 헬멧
크기변환_20141207_161046.jpg
 

                                                                          승연씨, 뭘 숨길려고.... ㅎㅎㅎㅎ
크기변환_20141207_161107.jpg
 

                                                                  헬멧 필요하신분~~!
                                                                  경매 합니다~~! ㅎㅎㅎ
크기변환_20141207_161116.jpg
 

                                                                   밀리터리룩으로 완전 무장한 대순씨.
크기변환_20141207_161140.jpg

크기변환_20141207_161144.jpg
 

                                                                 저희를 열심히 찍어주시는 번장형님 친구의 동생분(성함을 몰라서리...)
크기변환_20141207_161147.jpg
 

                                                              텐덤하기 직전 한컷.
크기변환_20141207_161213.jpg

크기변환_20141207_161219.jpg
 

                                                             오늘의 출첵.
                                                             나란히 키 순으로다가... ㅋㅋㅋㅋ
크기변환_20141207_161410.jpg
 

                                           마지막 비행을 못하신 번장형님을 픽업ㅈ하기위해 산에 올랐을때 캄캄한 서울쪽 밤 하늘입니다.
                                           우리 눈에는 아주 멋진 야경이 펼쳐 졌는데, 사진에는 이렇게 서울쪽 하늘만 약간 나왔네요.
                                           이날 저녁 구름이 얕게 깔려 불빛이 구름에 반사된 서울쪽 하늘만 희미하게 사진에 나왔습니다.
                                           자세히 보셔야 보입니다.(가운데 검은 것은 양평 이륙장 앞에 있는 소나무 입니다.)
크기변환_20141207_182147.jpg